강철고추장 김상영 기자 전승용 기자 김한용 기자
 
> 뉴스 > 펀오토 > 연예
     
스티브잡스 생명 6주 남아? 네티즌들 "터무니 없다"
2011년 02월 17일 (목) 15:22:51 황재원 기자 jwstyles@top-rider.com
   

국내외 일부 언론들이 미국 애플의 최고 경영자 스티브잡스가 6주내 사망할 가능성이 있다고 보도한데 대해 국내외 네티즌들은 신뢰할 수 없다는 반응을 보였다.

미국 가십 전문 타블로이드지 인콰이어러는 16일(현지시간) 한 노인의 뒷모습 사진과 손을 확대한 사진을 싣고 '스티브잡스의 최근 모습'이라면서, 사진상으로 볼 때 남은 생명이 6주에 불과한 것으로 보인다는 의견을 게재했다.

하지만 대다수 네티즌들은 이 노인이 스티브잡스라는 증거가 없을 뿐더러 인콰이어러의 신뢰도가 낮다는 점에서 기사를 신뢰할 수 없다고 했다.

한 네티즌은 "인콰이어러는 정론을 보도하지 않는 가십 전문 매체"라고 말하는가 하면 다른 네티즌은 "주단위 사망 시점을 예측하다니 '뻥콰이어러'는 기자가 아니라 점쟁이가 기사를 쓰는 언론사"라고 비웃기도 했다.

미국 ABC뉴스도 백악관 통신원의 말을 인용해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17일 저녁 미국 샌프란 시스코에서 스티브잡스, 구글의 에릭슈미트, 페이스북의 마크주커버그와 함께 미팅을 개최할 예정"이라고 16일 보도한 바 있다.

한편, 미국 내셔널 인콰이어러는 그동안 "힐러리 클린턴이 외계인을 입양했다"거나 "오바마가 바람을 피웠다"는 사실과 아무 관계 없는 내용을 보도해온 매체다.

황재원 기자 jwstyles@top-rider.com <보이는 자동차 미디어, 탑라이더(www.top-rider.com)>

트위터 페이스북 구플러스 네이버밴드 카카오스토리
황재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탑라이더(http://www.top-rid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차
시승기

등록번호 : 서울 아01270 | 등록연월일 : 2010년 6월 21일
서울시 중랑구 동일로95길 31 401호 |  02-963-2903 | 발행인 및 편집인 : 이한승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한승
Copyright 2016 HS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slee@top-rid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