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철고추장 김상영 기자 전승용 기자 김한용 기자
 
> 뉴스 > 리뷰 > 동영상 시승기
     
[일단타] All New Infiniti M37(올 뉴 인피니티 M37) 시승기(2)
2010년 11월 15일 (월) 14:55:57 전승용 기자 car@top-rider.com

인피니티 M37의 외모는 확실히 기존의 고급세단과는 그 궤를 달리 하는 것이었습니다. 입체적이고 스포티한 외모로 이전 모델과 차별화 되는 확실한 페이스 리프트에 성공했습니다. 일반적으로 고급세단을 떠올리면 당연히 벤츠나 BMW를 생각하기 쉬운데요, M37은 처음 고급세단을 구입하려는 젊은 고객이나 지금까지의 고급세단에 실증이 난 기존 고객들에게 매력적으로 다가서지 않을까 싶습니다.

   

외모만으로도 두근거리게 만들었던 M37의 내부에 들어왔습니다. 너~무 고급스럽다는 감탄사를 연발하는 소영씨가 아니더라도 고개를 끄덕일만한 실내디자인을 갖추고 있었습니다. 외부에서 강조된 볼륨감과 곡선라인을 실내에도 그대로 적용시켰습니다.

운전석과 조수석을 개별적인 공간으로 만들고 있는 최근의 트랜드를 따라왔지만, 뭐랄까 기존의 자동차들에 비해 훨씬 세련되었다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기존 자동차들이 운전석과 조수석을 구분하는 것에만 신경을 썼다면 M37은 구분뿐만 아니라 독립적인 한 공간으로서의 개별 좌석을 만들었다고나 할까요?

   
▲ All New Infiniti M37의 실내

센터페시아 중간을 차지하고 있는 아날로그 시계는 스포티하고 세련된 디자인에 고급스러움을 주었습니다. 또한 센터페시아가 불룩하게 튀어 올라와 각 조작 버튼들도 누르기 편했고, 조작버튼 위에는 7인치 내비게이션이 탑재되어 있습니다. 계기판은 깔끔하게 두 개의 원과 주행상태를 확인할 수 있는 작은 LCD모니터로 구성되어 한 눈에 들어와 가독성이 좋았습니다.

   
▲ All New Infiniti M37 계기판

이제 시동을 켜고 주행을 할 텐데요. 주행에 관한 이야기는 3부에서 계속하겠습니다. 

전승용 기자 car@top-rider.com <보이는 자동차 미디어, 탑라이더(www.top-rider.com)>

    관련기사
트위터 페이스북 구플러스 네이버밴드 카카오스토리
전승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탑라이더(http://www.top-rid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차
시승기

등록번호 : 서울 아01270 | 등록연월일 : 2010년 6월 21일
서울시 중랑구 동일로95길 31 401호 |  02-963-2903 | 발행인 및 편집인 : 이한승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한승
Copyright 2016 HS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slee@top-rid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