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철고추장 김상영 기자 전승용 기자 김한용 기자
 
> 뉴스 > 펀오토 > 아웃도어
     
[솔로캠퍼의 슬로 캠핑] 치악산 계곡 호젓한 캠핑 금대야영장
2012년 11월 16일 (금) 19:05:24 솔로캠퍼 g107801@naver.com

겨울이 성큼성큼 다가온다. 베테랑 캠퍼에게 겨울은 낭만의 계절이다. ‘스노캠핑’ ‘크리스마스캠핑’ 등 다양한 이벤트가 넘쳐난다. 하지만 ‘동계’에도 문을 여는 캠핑장을 찾아다녀야 하는 고충도 따른다.

 

   
▲ 금대야영장 전경

치악산으로 캠핑 떠나기

치악산국립공원에는 3곳의 야영장이 있다.  구룡사 가는 길목의 ‘구룡자동차야영장’,  구룡사~세렴폭포 등산로의 ‘대곡야영장’,  치악산국립공원 금대지구에 있는 ‘금대야영장’이다.

 

   
▲ 금대야영장은 구룡야영장보다 더 호젓하고 자연미가 넘친다.

굳이 세 곳 중 가장 좋은 곳을 꼽으라면 난감한 느낌이다. 같은 치악산 지붕 아래 있어도 세 야영장의 느낌은 천차만별이기 때문. 우선 구룡자동차야영장은 풍광은 으리으리한데 환경은 편리하다. 넉넉한 사이트와 편의시설을 갖추고 있어 한겨울에도 만석이 되는 곳이다. 게다가 등산로로 이어지는 길목에 캠핑장이 위치해 아웃도어활동을 하기에도 좋다. 특히 전기시설 등 편의시설이 잘 돼 있어 동계캠핑을 즐기기에도 편하다.

 

   
▲ 사이트는 모두 4구역으로 나뉜다. 한 사이트당 공간이 조금 작은 것이 단점.

반면 대곡야영장은 야성미가 넘친다. 대곡야영장은 구룡사에서 세렴폭포로 올라가는 길 중간에 있다. 산속에 호젓이 텐트를 칠 수 있는 사이트가 구비돼 있다.  차를 가지고 올라갈 수 없어 백패킹만 가능하다. 하지만 사람들이 적은 곳에서 여유롭게 캠핑을 즐길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사이트가 등산로 주변에 있기 때문에 계곡과 나무에 빠진 듯한 느낌이 든다. 단 7~8월에만 한시적으로 열기 때문에 겨울철에는 이용할 수 없다.

겨울에도 아늑한 아날로그 캠핑

 

   
▲ 큰 리빙쉘보다는 작은 텐트 여러개를 준비하는 것이 공간효율에 좋다.

금대야영장은 마치 ‘구룡자동차야영장’과 ‘대곡야영장’의 장점을 모아놓은 것 같다. 구룡야영장보다 한산하고 아담하면서 대곡야영장처럼 자연미가 흐른다.

금대야영장은 구룡야영장에서 40 km정도 떨어진 곳에 위치했다. 치악산국립공원 금대지구에 있어 이름도 ‘금대야영장’ 이다. 원주 시내에서 차로 15분 정도면 닿을 수 있어 접근성도 좋다.

 

   
▲ 낙엽 천지. 금대야영장은 한여름에는 녹음이 우거져 그늘이 풍성하고 겨울이 되면 낙엽이 풍취를 더한다.

금대야영장 바로 옆으로는 금대계곡이 흐른다.  55동의 텐트를 칠 수 있는 아특한 사이트. 하지만 전기를 사용할 수 없다. 동계에도 문을 열지만 ‘아날로그캠핑’을 준비하지 않은 캠퍼에겐 녹녹치 않은 곳이다. 그렇다고 불편하지만은 않다. 오토캠핑장으로 조성돼 차를 텐트 옆에 차를 주차할 수 있다. 단 각각의 사이트가 그리 넓은 편은 아니니 큰 리빙쉘을 설치하려면 토요일 오전 전에 오는 것이 좋다.

사이트는 모두 5개 구역이다.  각 구역은 화장실과 취사장을 중심으로 빙 둘러선 모습이다. 주차장처럼 네모반듯하게 사이트가 나뉜 것이 아니라서 자연미가 있다. 사이트마다 숲 그늘을 제공해 호젓한 느낌이 강하다.

까치 보은설화가 전해지는 ‘상원사까지 트레킹을 나서기도 좋다. 상원사는 해발 1,200m로 한국에서 가장 높은 곳에 있는 사찰이다. 트레킹을 하려면 3~4시간 정도 소요되므로 계획을 잘 세워서 가야 한다.

[가는길]

내비게이션에는 ‘강원도 원주시 판부면 금대리 1333-2’를 입력하면 된다. 치악산국립공원 금대지구 내에 있다

[기타정보]

예약제가 아닌 선착순 입장이므로 주말에는 서두르는 것이 좋다. 겨울에도 문을 열지만 ‘전기’를 사용할 수 없으므로 ‘아날로그캠핑’준비를 해와야 한다. 소형텐트 55동을 칠 수 있는 규모. 구역을 모두 5곳으로 나뉘어 있다. 화장실 2동. 시설이 좋다. 샤워장은 없다. 온수는 제공되지 않는다. 사이트마다 그늘이 우거져 여름에도 캠핑하기 좋다. 사이트 바로 옆에 주차를 할 수 있는 것도 장점. 외부 소음도 거의 없다. 화로대는 사용 가능하지만 장작은 팔지 않으므로 미리 준비해야 한다.

솔로캠퍼 g107801@naver.com <보이는 자동차 미디어, 탑라이더(www.top-rider.com)>
    관련기사
트위터 페이스북 구플러스 네이버밴드 카카오스토리
솔로캠퍼의 다른기사 보기  
ⓒ 탑라이더(http://www.top-rid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차
시승기

등록번호 : 서울 아01270 | 등록연월일 : 2010년 6월 21일
서울시 중랑구 동일로95길 31 401호 |  02-963-2903 | 발행인 및 편집인 : 이한승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한승
Copyright 2016 HS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slee@top-rider.com

ND소프트